본문 바로가기

임세원법 취지를 제대로 반영하기 위해 의료법 개정하고, 중증정신질환자도 더욱 철저하게 관리해야 - 국회의원 최도자 - 소통공간 - 보도자료

Top 영역 건너뛰기
Top 영역 끝
본문 시작

 

최도자 이름 수정2.jpg

 

임세원법 취지를 제대로 반영하기 위해 의료법 개정하고

중증정신질환자도 더욱 철저하게 관리해야

2014년 기준 우리나라의 정신보건지출은 선진국의 1/6 수준 불과더욱 확대해야

그리고 의원급 의료기관에 경찰과의 핫라인 설치하는 방안도 제안

 

 

임세원법의 취지를 제대로 반영하기 위한 의료법 개정의 필요성과 의원급 의료기관을 위한 대책으로 경찰과의 핫라인 개설보건복지분야 폭력피해 현황에 대한 조사 및 의료현장을 위한 안전 가이드라인의 도입그리고 중증정신질환자의 철저한 관리 및 정신보건 분야 지출 확대의 필요성이 제기되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바른미래당 간사 최도자 의원은 9일 보건복지부로부터 강북삼성병원 의사 사망사건 관련 현안보고를 받는 자리에서 환자와 의료진의 안전을 위하여 사전대책 성격인 청원경찰 등 안전인력 기준의 명문화와 사후대책 성격인 형량강화 등의 내용을 담은 의료법 개정의 필요성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병원 내 발생하는 폭력으로부터 위해를 당하지 않도록 안전관리 업무를 수행하는 전담 인력의 배치 등의 내용을 담은 해당 법률은 작년 8월 최도자 의원이 대표발의 하였다지난 11월 보건복지위 법안소위원회에서 논의되었으나 단계적으로 접근을 하자는 복지부의 입장에 막혀 통과가 보류된 바 있다.

 

한편현재 일선 의료기관에서 근무하고 있는 의료인들의 의견을 참조하여 의원급 의료기관을 위하여 경찰과의 핫라인 설치도 건의하였다현실적으로 원장과 간호사 1~2명만이 근무하는 의원급 의료기관의 경우 대피문 설치와 안전인력 고용이 여의치 않은 경우가 많다이를 위하여 은행이나 24시간 편의점과 같이 비상벨을 설치벨을 누르는 경우 인근 경찰서나 지구대의 경찰들이 출동하도록 하는 방안이다.

 

그리고 보건복지분야의 폭력피해 현황에 대한 조사와 의료현장에서의 안전 가이드라인의 도입을 요청했다미국의 경우 노동통계국이 의료인에 대한 폭력 노출에 대해 조사한 결과보건 및 복지 서비스 종사자들이 입은 폭력피해가 전체 피해의 69%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하지만 우리나라는 아직 이에 대해 정확한 조사가 없는 형편이다.

게다가 미국은 연방정부차원에서 의료계의 안전기준을 마련하고 있지만우리는 아직 명확한 가이드라인이 없어 의료기관들이 예산이 있어도 추가투자를 머뭇거리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중증정신질환자의 경우 환자의 동의 없이도 인적사항과 진단명 등을 관할 정신건강복지센터에 통보해 꾸준하게 관리·치료받도록 하는 방안의 필요성도 제기했다.

‘2017년 국가 정신건강현황 3차 예비조사 결과보고서에 따르면 중증정신질환자의 정신보건시설 및 지역사회 재활기관 등록률은 약 30.0%인 62,938명에 불과하다이번 강북삼성병원 사건의 피의자도 보건복지부에 문의한 결과정신건강복지센터에 등록이 되지 않은 것으로 파악이 되었다.

 

그리고 정신보건분야에 대한 지출 확대의 필요성을 지적했다. WHO에 따르면 2014년 기준 국민1인당 정신보건지출은 영국이 277.78달러미국272.80달러스위스 296.31달러일본 153.7달러임에 반해우리나라는 44.8달러였다이는 영국이나 미국의 1/6 수준일본의 1/3 수준에 불과하다.

 

최도자 의원은 지금 임세원법으로 거론되고 있는 내용의 상당수는 복지부가 지난 법안소위에서 만류했던 사항들이라며, “강북삼성병원 사건을 계기로 국민들의 여론이 크게 변하고 있으므로 복지부도 적극적인 입장전환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리고 최의원은 안전인력 배치가 어려운 의원급 의료시설의 경우에는 경찰과의 핫라인 설치도 효과적인 방법이 될 것이며 이번 기회에 의료기관에 대한 안전기준을 마련하는 것도 반드시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마지막으로 최도자 의원은 중증정신질환자의 경우 관리·감독의 사각지대가 많은 만큼 본인의 동의가 없더라도 관할 정신건강복지센터에 통보해 꾸준히 치료받도록 하는 방안이 필요하며, “국민들의 정신건강을 위해 정신보건 예산의 확충도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다. //

 

File Download : (19.1.9) 보도자료_강북삼성병원 의사 사망사건 관련 현안보고.hwp

 

Facebook Comment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목록

문서 목록

- 문서 목록
국회의원 최도자 2018 의정보고서 의원실 2019.01.28
최도자 의원과 카카오톡 친구가 되어주세요!^^ 의원실 2016.08.10
생산․수입․공급 중단 보고된 의약품, 3년간 253개... 24개 의약품 대체약물 없으나 정부 위탁제조는 단 1개 뿐 의원실 2019.02.21
의료취약지 위해 도입된 의료법인 개설 의료기관, 상당수가 도시지역에 개설돼 의원실 2019.02.14
간접흡연으로 인한 피해 막기 위해 흡연구역도 확대해야 의원실 2019.02.13
[모바일버전] 국회의원 최도자 2018 의정보고서 의원실 2019.01.28
주먹구구식 의료법인의 의료기관 설립기준, 지자체 조례 만들어 공공성 높이는 본래 취지 강화한다 의원실 2019.01.24
작년 12월 한 달간 독감환자 125만명 넘어, 지난겨울(78만명) 비해 61% 증가 의원실 2019.01.22
복지부 장관, “국민연금 지급보장 약속, 그 금액 다 준다는 뜻 아냐” 의원실 2019.01.18
임세원법 취지를 제대로 반영하기 위해 의료법 개정하고, 중증정신질환자도 더욱 철저하게 관리해야 의원실 2019.01.09
임상시험 참가자 피해보상보험, 5년간 보험금 지급은 겨우 158건 의원실 2019.01.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