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슈퍼박테리아로 인한 사회적 비용 연간 5,500억원 - 국회의원 최도자 - 소통공간 - 보도자료

Top 영역 건너뛰기
Top 영역 끝
본문 시작

제목

슈퍼박테리아로 인한 사회적 비용 연간 5,500억원

분류

 

최도자 이름 수정2.jpg

 

슈퍼박테리아로 인한 사회적 비용 연간 5,500억원

최도자 의원, 내성균 감염만 막아도 연간 2,673억 절감, 감염예방 설비투자교육 절실

 

항생제 내성이 있는 슈퍼박테리아 감염으로 인한 우리나라 전체 사회적 비용이 연간 5,500억원인 것으로 추산되었다. 질병별로는 카바페넴내성 장내세균(CRE) 균혈증 환자가 1인당 14,130만원의 추가 의료비용이 발생해 가장 많은 비용이 소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바른미래당 간사인 최도자 의원이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제출받은 국내 항생제 내성균 감염에 대한 질병부담 연구보고서에 따르면, 매년 9천여명의 슈퍼박테이라 환자가 발생하고 있으며, 3,900여명이 조기에 사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에 대한 의료비, 간병비, 조기사망에 따른 생산성 손실을 감안하면, 가정에 따라 최소 3,313~최대 7,523억의 사회적 비용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내성이 생기지 않은 균에 감염될 때 보다(감수성균 대조군 대비) 2,673억의 사회적 비용이 추가로 발생하는 것이다.(첨부1 참고)

연구결과에 따르면, 매년 사회적 비용이 가장 높은 질병은 MDRA(다제내성 아시네토박터 바우마니균) 폐렴으로 1,360억원의 비용이 추정되며, MRSA(메티실린내성 황색포도알균) 균열증은 1,128억원, MDRA(다제내성 아시네토박터 바우마니균) 균열증은 1,026억원의 사회적 비용이 발생할 것으로 연구되었다.

환자 1인당 의료비 부담이 가장 큰 질병은 CRE(카바페넴내성 장내세균) 균열증으로 1인당 14,130만원의 추가 의료비용이 발생했고, MRPA(다재내성 녹농균) 폐렴은 5,807만원, MDRA(다제내성 아시네토박터 바우마니균) 폐렴은 5,621만원, VRE(반코마이신내성 장알균) 균열증은 5,276만원 순으로 나타났다.(첨부2 참고)

 최도자 의원은 슈퍼박테리아에 따른 사회적 비용에 대한 연구가 최초로 진행되었다고 지적하면서, “슈퍼박테리아의 전파를 막기 위해 적절한 설비투자와 교육이 감염에 따른 사회적 비용을 줄이는데 가장 효과적일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

 

File Download : (19.04.11) 보도자료_슈퍼박테리아 사회적 비용 연간 5501억원, 감염막기 위한 투자교육 필요 (1).hwp

 

Facebook Comment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목록

문서 목록

- 문서 목록
[공지] 사회복지법인어린이집 해산절차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 자료집 의원실 2019.04.22
국회의원 최도자 2018 의정보고서 의원실 2019.01.28
최도자 의원과 카카오톡 친구가 되어주세요!^^ 의원실 2016.08.10
[공지] 농어촌 지역 노인학대 예방 세미나 자료집 의원실 2019.04.18
최근 5년간 식중독 발생 1,815건, 이 중 발생원인 ‘불명’ 72.9% 의원실 2019.04.18
이미 초고령화된 농어촌지역, 노인학대 예방 및 보호대책 시급 의원실 2019.04.18
사무장병원, 부당이득 압류절차 단축하고 고의 미납자 신상 공개 추진한다 의원실 2019.04.15
슈퍼박테리아로 인한 사회적 비용 연간 5,500억원 의원실 2019.04.11
주사로 인한 합병증 최근 5년간 5,234명 발생, 감염 환자가 34.2%로 1위 의원실 2019.04.10
전업맘의 어린이집 이용시간을 차별하는 맞춤형보육 폐지된다 의원실 2019.04.05
기본보육과 연장보육 체계로 개편하여 어린이집 맞춤형보육 폐지한다 의원실 2019.03.26
최도자 의원, 전남 여수갑 지역 의정보고회 성황리 개최 의원실 2019.03.26
산후조리원 내에서 발생한 감염 지난해만 510건 의원실 2019.03.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