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정감사] 어린이집 평가제도 전면적인 개편 필요 - 국회의원 최도자 - 소통공간 - 보도자료

Top 영역 건너뛰기
Top 영역 끝
본문 시작

제목

[국정감사] 어린이집 평가제도 전면적인 개편 필요

분류

 

최도자 이름 수정2.jpg

보육교사의 어린이집 평가제도 만족도 조사결과 불만족 의견이 74.3%, 자녀가 다니는 어린이집 평과인증 결과를 조회한 적이 없다고 응답한 학부모 비율이 66.1%,

최도자 의원, 실질적인 보육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 점검위주 평가보다는 보육교직원 역량강화의 컨설팅 제도로 전환 등 평가제를 전면적으로 개편해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바른미래당 최도자 의원의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2006년부터 시작되어 13년째 시행 중인 어린이집 평가제도의 전면적인 개편이 필요한 것으로 확인됐.

 

금년 6월 복지부가 발표한 2018년 전국보육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어린이집 평가인증제도에 대한 보육교사 만족도 조사결과가 매우 부정적이다. 보육교사의 74.3%가 평가인증제도에 만족하지 않는다는 의견인데, 문제가 많아 내년 3월에 폐지되는 맞춤형 보육제도보다 평가인증제도에 불만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맞춤형 보육제도에 만족하지 않는다는 의견은 47.5%로 평가인증제도 불만족도보다는 낮다.

 

 

평가인증 참여 시 어려움에 대한 어린이집 원장의 의견조사 결과, 서류 준비 등 업무과중이 58.3%로 가장 어려웠다고 응답했고, 평가인증 후 실시하는 확인점검에 대해서도 바람직하지 않다는 의견이 58.5%로 우세했다. 이처럼 보육교직원은 평가제에 대해 힘들다고 호소했는데, 학부모도 평가인증 결과에 대해 별 관심이 없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학부모를 대상으로 자녀가 다니는 어린이집의 평가인증 결과를 찾아본 적이 있는지에 대해서 조회한 적이 없다는 응답이 66.1%를 차지했다.

 

어린이집 평가제도는 2006년 시행 후 그동안 3차례 개선 절차를 거쳤고, 금년 6월부터 평가인증제도에서 평가제로 전환됐음에도 불구하고 현장에서는 평가 준비에 계속 부담을 느끼는 상황으로 파악되고 있다.

 

 

최도자 의원은 13년째 시행 중인 평가제도에 대해 현장에서 매우 부정적이다. 보육교사가 만족하지 못하고 학부모가 평가결과에 관심을 갖지 않는 평가제는 의미가 없다면서 보육교사가 평가 준비에 스트레스 받지 않고 보육에 전념하도록 제도를 바꿔야 한다. 현재의 등급제보다는 보육교직원의 역량을 강화하는 방향의 컨설팅 제도로 전환 등 평가제의 전면적인 개편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첨부1) 어린이집 평가인증제도 및 맞춤형 보육제도에 대한 보육교사 만족도 조사 결과

첨부2) 어린이집 평가인증 참여 시 어려움에 대한 조사 결과

첨부3) 어린이집 평가인증 확인점검에 대한 원장 의견 조사 결과

첨부4) 자녀가 다니는 어린이집의 평가인증 결과조회 여부 학부모 조사 결과

 

 

File Download : 191017_보도자료_최도자_어린이집 평가제도 전면적인 개편필요.hwp

 

Facebook Comment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목록

문서 목록

- 문서 목록
[공지] 사회복지법인어린이집 해산절차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 자료집 의원실 2019.04.22
국회의원 최도자 2018 의정보고서 의원실 2019.01.28
최도자 의원과 카카오톡 친구가 되어주세요!^^ 의원실 2016.08.10
최도자 의원, 바른미래당 국정감사 우수의원 선정 의원실 2019.10.31
사는게 힘이드는 요즘,,. 세노 2019.10.17
[국정감사] 사회보장정보원 사이버 보안 허술 의원실 2019.10.17
[국정감사] 어린이집 평가제도 전면적인 개편 필요 의원실 2019.10.17
[국정감사] 가정위탁부모에게 양육비 부담 전가하는 정부 의원실 2019.10.17
[국정감사] 보육교직원의 개인정보 유출 방지 대책 마련 필요 의원실 2019.10.17
[국정감사] 롯데월드타워에서 통째로 없어진 스마트모금함, 경찰신고 안한 적십자 의원실 2019.10.15
[국정감사] 중학생이 평일 오전에 봉사활동?? 가짜봉사 걸러내지 못하는 대한적십자사 의원실 2019.10.15
[국정감사] 국내의료기기 시장에서 국산 의료기기 비중 아직 40%도 안돼 의원실 2019.10.15
[국정감사] 건강보험공단 국내학술연수 제도 운영 개선해야 의원실 2019.10.14